이슈토리

이슈를 담다. 이슈 + 스토리

이슈

“아이돌 보는데 밀쳐 늑골 골절” 30대여성 경호원 고소 송치

그룹 NCT 드림의 경호원이 여성팬을
밀쳐 다치게 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공항경찰단은 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NCT 드림 경호원인 3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월 20일 오후 7시쯤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3층
입국게이트 인근에서 NCT 드림을 경호하는 과정에서
30대 여성팬 B씨를 밀쳐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당시 벽에 부딪혀 늑골이 골절됐고,
전치 5주의 병원 진단을 받았다면서
A씨를 경찰에 고소했다.

A씨는 NCT 드림이 여객기에서 내린 뒤
인천공항 입국게이트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인파가 몰리자 B씨를 밀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고소장을 접수한 뒤
수사를 진행했고 A씨에게 혐의가
인정된다고 보고 송치했다”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삭제요청

issuetory@gmail.com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