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토리

이슈를 담다. 이슈 + 스토리

이슈

“별풍 2400만개 쏘면 나와 결혼할 수 있다” 공개 선언한 치어리더 출신 여캠BJ

치어리더 출신 BJ E다연이
별풍선 24억 원 어치를 쏜 사람과
결혼하겠다고 선언했다.

최근 유튜브 채널 ‘주간이상준’에 BJ E다연이
게스트로 출연해 방송과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BJ E다연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던
개그맨 이상준은 “처음엔 예쁘기만 한 줄 알았는데
볼수록 매력이 있다. 머리색은
어떻게 하게 된 거냐”고 물었다.

BJ E다연은 “남자들이 원래 보통
새로운 여자를 만나고 싶어 한다. 처음에는 단발이었다.
그다음엔 회색에 파란색, 이제 긴 머리에 회색이다”라며
“새로 여자인 척 스타일을 자주 바꾼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상준이 “그럼 결혼 생각은 없냐”고 묻자
BJ E다연은 “저희 방에 결혼풍이라는 게 있다.
2400만 개를 쏘면 저랑 결혼할 수 있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별풍선 2400만 개를
수익으로 환산하면 약 24억 원이다

그러면서 “그때그때 다르다. 쓸 사람이 과연 있을까 싶다”라며
“이상형은 착한 사람 좋아한다.
날티 나는 사람 딱 질색이다.
나만 알고 여사친도 없고 진짜로
그냥 내가 1순위인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이상준은 “그게 아니어도 24억을 쏴도
이상형이 될 수 있지 않냐.
만약 24억을 쏘면 결혼할 거 아니냐.
근데 결혼했는데 남편이 맨날 방에서
다른 여캠한데 또 24억을 쏘고 있다면
그건 되냐”고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BJ E다연은 “나한테만 집중했으면 좋겠다”며
“만약 결혼 후 남편이 괜찮다고 하면
계속 방송을 하고 싫다고 하면 그만둘 거다.
팬들도 박수치면서 응원해주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기사 제보 및 삭제요청

issuetory@gmail.com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