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토리

이슈를 담다. 이슈 + 스토리

이슈

인기 여캠BJ 얼굴 성형에 1억 썼다 고백.. 성형 전 사진 공개

“말 얼굴 고릴라에서 현재의 나”

아이돌 못지 않은 예쁜 외모로 인기를 끌고 있는
여캠 BJ가 자신의 성형 전 모습을 공개했다.

이와 동시에 성형에 들인 돈은 자그마치
약 1억 원이라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해당인물은 틱톡 30만 명, 트위터 65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일본의 인기 인터넷 방송인 히라세 아이리다.

히라세 아이리는 지난달 자신의 트위터에
“얼굴에 1,000만 엔 정도 쓰고 자신을 닦은 결과” 라며
두 장의 사진을 공개했는데

두 번째 사진은 팬들이 익히 알던
히라세 아이리의 인형 같은 얼굴이었고,
첫 번째 사진은 지금과는 전혀 다른 얼굴의 여성이었는데
둘은 같은 사람으로, 첫 번째 사진은
히라세 아이리의 성형 전 사진이라고 했다.

히라세 아이리가 성형 전 사진을
본격적으로 공개한 건 지난 2월부터로
히라세 아이리는 자신의 SNS에 성형 전 사진을 올리며
주변의 따가운 시선을 받으며 자란 사실과
그로 인해 심한 외모 콤플렉스를 겪은 사실을 고백했다.

히라세 아이리는 “어렸을 때는 부모님에게 낳지 말걸
그랬다는 말까지 들었다”고 밝혔다.
학창 시절에는 남자친구에게 얼굴을 숨기고
다니라는 말을 들었는데, 결국 그 남자친구는 바람을 피웠다고 한다.
고등학생 때 메이크업을 하고 있으면 남자들이 돌아서서
“못생긴 애는 화장하지 마” 라고 소리친 적도 있다.

심지어는 수업시간에 선생님까지
그녀의 외모를 비하하며 “세포 1조 개 정도 바꾸면
예쁜 여배우처럼 될 수 있어요” 라고 말했다고 한다.
히라세 아이리는 SNS에서도 ‘말 얼굴’이라고
손가락질 받는 인생을 살아 왔다고 털어놨다.

이후 히라세 아이리는 6년에 걸쳐
1,000만 엔 이상을 들여 성형을 했고
이에 그치지 않고 헤어케어, 스킨케어, 메이크업 연구, 옷 연구뿐만 아니라
얼굴 표정까지 연습하며 피나는 노력을 한 끝에

지금의 인기 여캠이 될 수 있었다 설명했다.

기사 제보 및 삭제요청

issuetory@gmail.com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