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토리

이슈를 담다. 이슈 + 스토리

이슈

이탈리아 밀라노서 여대생 3명, 아시아계 조롱 동영상 퍼져 결국..

이탈리아의 한 열차 안에서 대학생 무리가
아시아계인을 조롱하는 영상이 확산하며 논란이 일고 있다.

넥스트샤크 등 미국 현지 매체에 따르면 26일
영화감독 마흐누어 유세프는 지난 16일
이탈리아 밀라노로 향하는 열차를 탔다가
불쾌한 경험을 했다고 전했다.

당시 그는 중국계 미국인 남자친구와
그의 중국인 어머니, 백인 아버지와 앉아있었는데,
맞은편에 앉은 여성 승객 3명이 그들을
쳐다보며 웃음을 터뜨렸다.

그들의 무례한 행동이 계속되자,
유세프는 휴대전화로 이를 촬영해
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인 ‘틱톡’에 업로드했다.
영상 앞 부분에는 “내 남자친구와 어머니에게
인종차별행위를 하는 이탈리아 소녀들”이라는 자막이 달렸다.

영상 속에서 세 사람은 이탈리아어로 그들을
비웃듯 농담을 주고받았고, 이내 웃음을 터뜨린다.
급기야 재채기를 하는 척 입을 막더니
“니하오”라고 수차례 말한다.

해당 영상은 조회 수는 공개한지 사흘만에
1940만회를 돌파하며 빠르게 확산했다.

이들의 만행에 분노한 일부 이용자는
학생들의 사회관계망서비스 계정을 찾아내
소속 대학을 알아내 대학 측에 이들을 고발했다.

세 사람이 속한 대학은 각각 카톨리카 델 사크로 쿠오레 대학,
IULM 대학 및 밀라노-비코카 대학으로 알려져 있다.

대학 측은 공식 소셜 미디어 계정을 통해
“모든 형태의 인종 차별에 반대한다”며 사건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기사 제보 및 삭제요청

issuetory@gmail.com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