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토리

이슈를 담다. 이슈 + 스토리

이슈

“더럽고 토할 것 같다” BJ 박민정, 성희롱 사진만 수백개..

아프리카TV BJ 박민정이 성희롱 피해를 토로했다.

최근 박민정은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나 이거 너무 스트레스받는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제일 충격이었던 것은 외국인 이름으로
인스타그램 DM(다이렉트 메시지)가 왔다”라며
“사진을 클릭했더니 선물이라면서 XX에
리본을 단 사진을 보냈다”라며 분노했다.

그러면서 “진짜 더럽고 토할 거 같았다.
처음에는 진짜 너무 놀랐는데
여태까지 사진을 수백 개 받았다”라며

“협찬 제안인가 해서 클릭하면
그런 내용들이다”라고 말했다.

또 박민정은 “내 얼굴을 이용한
합성 사진을 보내기도 했다.
내 주변에 이런 사람이 있을까 봐
걱정된다”라고 고민했다.

박민정은 아프리카TV에서 활동하는 BJ다.
귀여운 외모와 섹시한 몸매로 인기를 끈 그는
잡지 맥심(MAXIM) 모델로 활약하기도 했다.

그는 과거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의
성희롱 DM 폭로로 주목받기도 했다.

기사 제보 및 삭제요청

issuetory@gmail.com

 

 

 

 

LEAVE A RESPONSE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error: